리그오브레전드리그오브레전드

Online 411

왜 좋게 말하면 못 알아들을까?

View 507Comment 1Vote 1


일할 때 웃으면서 일하고 웃으면서 대답해주고

목소리도 일부러 밝게 말해주고

나보다 나이가 어려도 존대해주는데

그 때는 편했는지 나를 만만하게 봤는지 성질부리다가

최근에는 내가 오히려 날을 세우고

목소리도 원래대로 낮게 깔고

웃지 않으니까

그제서야 뭔가 아차 싶었는지 눈치들 엄청 보더라

왜 잘 해줄 때 고마운 줄을 모를까

그저 받아 먹기만 하면 되는 것을

너무 익숙하니까 뭐라해도 웃으면서 받아주니까 나를 병*으로 봤나봄

어이 없는 사람들이야

안돼 안 바꿔줄거야 안 바꿔줘 돌아가


Comment

Tot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