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browser you are currently connected to is out of date and some features are unavailable.
Use the latest, fast and secure version of the browser!
2022 MSI, 무엇이 '공정성 논란'을 만들었을까

대회 내용보다 선수들의 불편함이 더 많이 들리는 2022 MSI(Mid Season Invitational)입니다.

지난 2021년에 열린 MSI에서 중국팀의 일정 특혜로 논란이 있었던 라이엇 e스포츠는, 올해 좀 더 신중하고 공정한 움직임을 보여줘야만 했죠. 하지만 지난 5월 10일 MSI가 개막한 이후로 라이엇 e스포츠의 신뢰는 작년보다 더 크게 흔들리고 있습니다. 무엇이 문제일까요? /주보국 필자(Amitis), 편집= 디스이즈게임 김승주 기자




다른 의미로 볼거리가 가득해지고 있는 2022 MSI (출처: 라이엇 게임즈)
 

# Ping 35 ± a?



MSI 개막 전부터 LPL 2022 스프링 우승 팀 RNG(Royal Never Give up)의 참가 여부는 라이엇에게 중요한 문제였습니다. 국제 대회의 흥행은 대회에 참여하는 선수와 팀의 전력에 비례하기 때문이죠. 게다가 RNG의 경우 작년 MSI 우승 팀이기 때문에, 확실히 이들이 빠진다면 확실히 무게감이 떨어질 수밖에 없는 상황이었습니다.

하지만 중국 상하이 봉쇄령으로 출국이 어려워진 RNG는 결국 원격으로 대회에 참여하게 됐죠. 불행 중 다행인 사실은, 중국 <롤> e스포츠 대부분의 프로 선수들이 한국 서버에서 솔로 랭크를 플레이하고 있고, 종종 랭크 1위를 달성하고 있습니다. 라이엇 또한 2020 MSC를 통해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대회 운영에 대한 경험을 가지고 있죠. 그렇기에 원격으로 대회를 진행해도 큰 문제는 없다고 볼 수 있었던 상황이었습니다.

5월 12일 04:50분 기준 한국 서버 솔로랭크 순위. 타 지역 선수가 1위를 차지하고 있다
 

그러나, 라이엇은 서버 간 핑 차이로 인해 중국 팀의 경기력에 공정성 문제가 있다고 판단해 2020년에 열렸던 MSC(Mid Season Cup)처럼 핑을 인위적으로 35로 높여 중국 쪽의 핑과 비슷하게 조절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소(小)를 위해 대(大)를 희생한 것이죠.

참고로 LCK의 경기 운영과 관련한 조항 중 핑과 관련된 규정을 살펴보면 ‘핑이 30 이상'으로 유지될 경우 재경기가 가능'한 조항이 있습니다. LCK 기준에서 핑 30은 경기 진행이 "어렵다"고 여긴 셈입니다
 

LCK 핑 관련 조항. MSI에 적용된 35는 LCK 규정을 한참 벗어난 수치다. (출처 : LCK)


2020 MSC의 모습.
참고로 라이엇은 당시 인위적으로 환경을 조절한 만큼, 비슷한 네트워크 환경에 적응할 수 있도록 관련 툴을 제공했었다고 밝혔습니다 (출처: LCK)
 

라이엇의 이런 운영은 국내로 입국한 대다수의 MSI 참가 팀들에게 역으로 "불공정함"을 안겨주기도 했습니다. MSI를 위해 한국에 입국한 대부분의 선수는 솔로 랭크 서버의 환경, 연습 경기, 그리고 경기장 서버 등 다른 환경에서 대회를 연습하고 진행해야 하는 "전례 없는" 상황에 놓이게 되었습니다. 

대회는 부산 벡스코에서 진행하지만, 원거리에 있는 중국 팀 하나를 위해 환경을 조절했으니 사실상 부산에서 열리는 중국 대회라고 부를 수도 있겠네요.

문제는 여기서 끝이 아닙니다. 인위적으로 높인 핑이 의도대로 정상 적용되고 있는가에 대한 의문이 남아 있습니다. 라이엇이 이와 관련하여 공개한 것은 거의 없기 때문이죠. 그저 핑을 조정한다고 발표했으니, 믿어 달라는 이야기가 전부인 상황입니다.

하지만 대회에 참여하고 있는 선수와 관계자들이 입을 모아 체감으로 느껴지는 핑은 훨씬 더 높다고 입을 모으고 있는 상황이죠. 이제 글로만 논란을 잠재우기는 어려운 상황까지 왔습니다.


전 프로게이머 더블리프트도 핑이 정상적인 것 같지 않다는 의견을 냈다 (출처: 롤 e스포츠)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선 어떤 방법이 필요할까요?

먼저 라이엇이 실행한 핑 조절 과정에 문제가 없다는 것을 증명해야 합니다. 즉, 중국 선수들이 경기에 참여할 때 발생하는 핑과 경기장과 숙소에 설정된 핑에 차이가 없다는 것을 방증할 자료를 공개하는 것이죠. 논란의 핵심 중 하나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입니다. 게다가 이런 투명한 공개는 라이엇이 추구하는 "공정성"에 더 가깝다고 볼 수 있죠. 모두가 동등하게 보고 확인할 수 있으니까요.



추가 내용 : 오후 3:01 2022-05-13

- 라이엇 게임즈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목표 응답속도와 선수들이 실제 경험한 응답속도 간의 괴리를 발생시키는 계산 오류"를 발견했다고 전했다. 해당 문제는 부산에서 경기를 진행한 팀에게만 발생했으며\, 이에 따라 RNG의 그룹 스테이지 세 경기는 모두 재경기를 진행할 예정이다.

 

# 한 쪽의 입장만 고려한 처사는 재고해야

 
핑 문제를 제외하고도 대회의 무결성을 해치는 요소는 많이 남아있습니다. 

중계에 드러나는 카메라는 왜 한 대 뿐인지, 심판은 어디에서 선수들을 관리하고 있는지, 선수들의 경기중 의사소통은 어떤 방식으로 녹음되고 있는지 등 관객은 중계 화면으로만 판단해야 하니 계속해서 의구심이 발생하는 것이죠.


중계에 드러난 RNG선수들의 장비 착용 상태는 규정상 위반이었다. (출처: LoL esports)
 

이와 관련해 심각성을 인지한 라이엇이 입장문을 발표하기도 했습니다.

공식 발표 자료 : MSI 1일차 경기 진행 관련 안내문

 
결론은 "문제 없이 운영 중이다"는 것이었죠. 그러나 이 모든 과정은 외부에서 보는 사람들이 파악하기엔 어려운 내용들 뿐이었습니다. 입장문 중 "원격으로 심판이 관리 중이고, 심판은 선수들을 볼 수 있다"는 등의 내용은 중계 화면엔 잡히지 않았으니까요. 

또한, 라이엇이 방식은 공정함을 위한 것보다 오히려 'RNG가 좀 더 편하게 경기할 수 있는 방향'에 가깝습니다. RNG만 핑이 높으니 다른 팀의 핑을 높이는 것부터 많은 카메라를 설치했을 때 핑이 높아지는 현상을 예방하고자 선수 카메라를 적게 설치한 것, 에코를 줄이고자 선수가 자유롭게 헤드셋이나 이어폰을 착용하고 직접 대화할 수 있도록 한 대처, 경기장에 비해 자유로운 복장은 공정함을 위해서라기엔 이해하기 어려운 내용이니까요.


현 상황을 비판하는 그림도 쉽게 찾을 수 있다. (출처: '라쏘' 트위터)

라이엇의 이런 대처는 오히려 RNG의 이미지만 실추시키고 있습니다. 실력으로 충분히 증명할 수 있는 팀을 되려 편법과 시간의 마술사로 둔갑시키고 있기 때문이죠. 라이엇이 추구해야 할 진짜 공정함은 적어도 지금까지는 '공정함의 본질'과는 거리가 멀어 보입니다. "공개할 수 있는 부분"은 확실하게 공개해, 불필요한 의구심을 줄여야 할 2022 MSI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