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browser you are currently connected to is out of date and some features are unavailable.
Use the latest, fast and secure version of the browser!
니네 겜하는거 부모님은 어떻게 생각하시냐?

난 어릴때부터 밤새 몰컴하고 학교가서 자고 그런게 생활화 되어 있어서 많이 혼났긴 한데
애새끼가 겜에 미쳤다고 욕 많이 먹긴 했지만 그런게 있었음. 게임(주로 온라인겜)하다 뭔가 하고 싶은 컨텐츠가 있는데 단체 컨텐츠다 그러면 목마른놈이 우물을 판다고 내가 그걸 주체적으로 즐기기 위해서 길드나 공격대 같은거 파서 하고싶은거 다 해 볼 수 있을 때 까지 키움.
 그러다보면 자연스럽게 보이스톡같은걸로 오더내리고 하는 경우가 많은데 부모님이 내방에서 말소리가 자꾸 들리니까 오셔서 지켜보시다가 묻는거지
 Parents : 지금 뭐하는 거냐?
나 : 길드원들이랑 뫄뫄 하고 있다.
Parents : 니가 대장인거?
나 : ㅇㅇ

 하면 겜질하면서 대장하는것도 대장질이라고 이 나으 리더십에 매우 흡족해 하심 ㅋㅋㅋㅋㅋㅋ 쫄다구 몇명이냐고도 물어보시고 ㅋㅋㅋ
내가 고3일때 한창 와우 오리지날 레이드 뛰던 시절인데 다른걸로 막 혼나다가도 레이드타임에는 나 기다리느라 40명이 손가락만 빨고 있다고 말 한마디면 컴터 앞에 앉을 수 있었음 ㅋㅋㅋ
개중에 쫌 열혈길드원들 같은 경우엔 막 필요 할 때 마다 용돈 부쳐주기도 하고 비싼 선물도 곧잘 보내주고 해서 군대 갔다 와서도 백수생활 꽤 오래 했는데 눈칫밥 좀 덜 먹었던거 같다.
부모님이 ㄱㅔ임 자체는 안조와 하시는데 내가 뭔가 감투쓰고 오다 내리는 역할 하면 흡족한 양면성의 갈등을 겪으셨던 것임.
걍 인기글 보다 생각나서 써봤다. 일에 치여서 겜도 못하고 친구도 없는 찐따아재가 되어 돌이켜보면 그 때가 내 인생의 절정기였던 거시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