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browser you are currently connected to is out of date and some features are unavailable.
Use the latest, fast and secure version of the browser!
근데 누가 죽었다는게 이정도로 실감이 안나긴 첨이다

외삼촌이 이렇게 돌아가실줄 누가 알았겠어  
울거 다 운 상태여서 장례식장에선 안울줄 알았는데
그 특유의 무거운 느낌이랑 영정사진 딱 보는 순간 가슴이 쿵 하더라구
진짜 이젠 못보는거구나 하면서 눈물 나오더라
사촌집가면 아저씨 목소리로 "ㅇㅇ이 왔니~" 이러시면서 과일 깎아주실거같은데
교복 사주신게 마지막 선물이 될줄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