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browser you are currently connected to is out of date and some features are unavailable.
Use the latest, fast and secure version of the browser!
슬픈썰보고가라

imageimageimageimageimage갑자기 생각나서 글 끄적여 보네..
할머니가 치매셨는데
똑같은걸 물어보실때마다 화를 내곤 했는데..
갑자기 한순간에 멀리 떠나버리시더라..
내가 태어났을때부터 오냐오냐 키워주셨는데
몇일 안되서 매일매일 꿈에나오시고 후회한다..
가족중에 치매 걸린분 있으면 잘해드려..

글 쓸떼가 없어서 여기에 써본다..